본문바로가기
자유 기사 기사 작성법
일상생활 속 수학을 찾아 보세요!
[자유 기사] [가이드] 딸기를 따고 왔어요♬
최지원 기자♬ 2020.02.27

 

 

안녕하세요! 저는 매스포터의 1호 기자, 최지원 기자예요! 다들 추운 겨울을 잘 이겨내고 계신가요? 저는 지난 주말에 딸기 농장을 다녀왔어요.

딸기를 직접 따보니 생각보다 정말 힘들었습니다.

딸기가 나무에 달려 있는 열매가 아니다 보니, 허리를 굽힌 자세로 따야 했거든요.

농장 사장님도 딸기는 앉아서 따는 과일이라고 꿀팁을 주시기도 했어요.

 

 

 

이건 제가 직접 딴 딸기예요! 먹음직스럽죠?(출처 : 최지원)

 

 

 

한겨울인데도 땀이 뻘뻘 날 정도였으니까요.

더구나 딸기는 한 번 손을 대면 쉽게 물러지기 때문에, 손을 대기만 하고 따지 않으면 곰팡이가 생긴다는군요!

딸기가 워낙 예민한 과일이다 보니 양질의 딸기를 얻기가 쉽지 않습니다. 하지만 수학이 있다면 이야기가 다르죠!

 

 

딸기 농장 인력 부족, 로봇으로 해결?

 

 

미국에는 딸기를 따는 로봇이 있습니다. 여러 해 동안 딸기 농장의 인력이 부족해 골머리를 앓던 미국 캘리포니아주는 딸기를 수확하는 로봇을 적극 도입했습니다. ‘로보틱 하베스터라는 로봇 제작 회사에서 개발한 아그로봇(Agrobot)’입니다.

 

 

딸기를 따는 로봇인 아그로봇.(출처 : Agrobot)

 

 

아그로봇은 실시간 인공지능 시스템을 이용해 딸기의 당도를 분석해, 따도 되는 딸기를 구분합니다. 기계에 달려 있는 3D 센서로 딸기의 모양, , 딸기의 꼭지가 얼마나 휘어져 있는지 등을 인식합니다.

 

이렇게 얻은 정보는 인공지능에 의해 여러 가지 수식을 통과하고, 결괏값에 따라 딸기를 딸지 말지를 결정합니다. 인공지능으로 익은 딸기까지 구분할 수 있다니, 정말 신기하지 않나요?

 

 

※오늘의 퀴즈

 

딸기를 따는 로봇은 컴퓨터가 스스로 학습하는 OOOO으로 운영됩니다. OOOO은?

 

 

 

 

 
이 기사 어떠셨나요?

유익해요

3

웃겨요

0

신기해요

0

어려워요

0

  • 폴리매스 문제는 2019년도 정부의 재원으로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입니다.

  • ☎문의 02-6749-39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