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자유 기사 기사 작성법
일상생활 속 수학을 찾아 보세요!
[자유 기사] 너와 나의 방정식
MathlabJ 2020.05.30 20:06

                         <너와 나의 방정식>

                                                                  MathlabJ

 

는 y, 나는 x.

리수는 넣지 말자. 우리 사이를 어렵게 만들테니.

 

리의 마음이 오고 갈 다리 두 개를 놓아볼까. 내 마음 하나, 네 마음 하나.

(乘, 제곱)을 넣으면 너와 나의 마음은 서로 오르락 내리락 하겠지.

수항 1로 마음을 전하고파. 너에게 가다보면 마음이 바뀔 수도 있으니 마이너스 하나

에 안고서 너에게 달려갈게. 마음이 바뀌는 일이 없도록 말야.

 

스러운 사과 하나가 떨어지는 걸 보고 만유인력을 발견한 뉴턴처럼

는 너를 보고 만유인력 그 이상을 느낀 것 같아.

가 내게 마음을 열어준 그 순간.

술을 부린 것처럼, 너와 나는 드디어 하나가 되었어.

 

 

(p.s.)

x+y=1 이라는 방정식이 만들어지는 과정을 너(y)와 나(x)의 마음에 빗대어 표현한 시입니다.

수학기호의 모양과 방정식, 함수의 특징에 대해 생각하며 읽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수학동아 기자의 한마디
수학동아 기자 2020.06.01
수학이 들어간 시는 많이 있지만 따뜻함, 감동을 느끼게 만들기는 쉽지 않아요.
그런데 이 작품은 수학에서 모티프를 얻는 것에 그치지 않고 몽글몽글한 사랑이 느껴지는 '시'의 역할을 잘 해낸 것 같아요.
세로 읽기로 상품을 바라는 마음을 표현한 점도 재미있습니다:)
이 기사 어떠셨나요?

유익해요

1

웃겨요

3

신기해요

1

어려워요

1

  • 폴리매스 문제는 과학기술진흥기금 및 복권기금의 재원으로 운영되고,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의 지원을 받아 수행된 성과물로 우리나라의 과학기술 발전과 사회적 가치 증진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 ☎문의 02-6749-3911